한국야쿠르트 ‘사랑의 김장나누기’ 개최
한국야쿠르트 ‘사랑의 김장나누기’ 개최
  • 서순호 기자
  • 승인 2014.11.04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야쿠르트가 겨울철 대표 사회공헌활동인 ‘사랑의 김장나누기’를 오는 14일 서울광장에서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한국야쿠르트는 ‘나눔은 건강한 습관입니다’라는 슬로건 하에 야쿠르트아줌마를 비롯한 3천여 명의 시민봉사단과 함께 김장을 담근다. 이와 더불어 주한대사부인, 국내 거주 외국인과 중국인 관광객, 다문화가정 여성들이 사랑의 손길을 보태 김장문화의 해외전파는 물론 더 큰 나눔의 행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를 통해 만들어 질 김치는 배추 12만포기, 약 250톤에 달한다. 김치는 홀몸노인, 저소득층 등 전국 2만 5천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는 지난 2001년 야쿠르트아줌마의 제안으로 부산지역에서 처음 시작돼 현재 단일 행사 기준 국내 최대 규모의 사회공헌활동으로 발전해왔다. 지난해에는 '한 장소에서 가장 많은 인원(2600여명)이 담근 김장'이란 내용으로 월드 기네스에 오르는 진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이번 사랑의 김장나누기는 서울시가 개최하는 서울김장문화제의 첫날 행사로 진행된다. 서울김장문화제는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서울의 중심부인 서울·광화문·청계광장과 세종로 공원, 태평로 일대에서 김치를 담그는 사상 최대 규모의 나눔 행사이다.
 

한국야쿠르트는 사랑의 김장나누기와 서울김장문화제의 성공을 위해 김장재료를 아낌없이 지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충남 논산 지역에서 100일간 길러낸 배추와 무, 지역특산물인 강경 젓갈과 신안 천일염 등 최고급 재료들을 수급했다고 한국야쿠르트 측은 전했다.
 

한국야쿠르트 최동일 홍보이사는 “어려운 이웃을 생각하는 야쿠르트아줌마의 마음에서 시작된 사랑의 김장나누기가 서울을 대표하는 문화제로 발돋움하게 된 것에 큰 보람을 느낀다” 며 "올해도 정성껏 준비한 재료로 김치를 만들어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