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분석
SPC삼립 '주가 하락 과도' 분석에 반등제빵기사 본사 불법 파견 소식에 주가 하락 후 반등세
이 뉴스를 공유하기
  • 일요경제
  • 승인 2017.09.27 11:04
  • 댓글 0

SPC삼립이 최근 주가 하락 폭이 과도했다는 증권가 분석에 힘입어 27일 이틀째 상승세를 잇고 있다.

SPC삼립은 이날 오전 9시 27분 현재 유가증권 시장에서 전거래일보다 4.42% 오른 13만원에 거래됐고, 10시 27분 현재 13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정부가 파리바게뜨 가맹점의 제빵기사 고용 형태를 본사의 불법 파견으로 결론을 내렸다는 소식에 주가가 과잉 반응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고용노동부의 결론이 전해진 지난 22일 하루에만 SPC삼립은 10.70% 하락했다.

그러나 26일부터 SPC삼립은 반등하기 시작했다.

박애란 KB증권 연구원은 "'파리바게뜨'의 운영주체는 파리크라상이므로 SPC삼립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하다"며 최근 SPC삼립의 주가 하락은 과도했다고 진단했다.

일요경제  webmaster@ilyoeconomy.com

<저작권자 © 일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일요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