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21년 만에 새 CI 도입…“고객 마음 따뜻하게 채울 것”
홈플러스, 21년 만에 새 CI 도입…“고객 마음 따뜻하게 채울 것”
  • 박현우 기자
  • 승인 2018.11.0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플러스가 창사 21년을 맞아 새 기업 이미지(CI)를 도입했다.

1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이달부터 새 CI를 바탕으로 홈플러스 등 각 사업 부문에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통일성 있게 적용해 나갈 방침이다.

새 CI는 사명 홈플러스에 가로 세로로 긴 두 개의 타원이 겹쳐진 모습이며, 이는 △고객 쇼핑 혜택 높이고 선택의 폭 넓힌다 △오프라인 플랫폼 위에 모바일 더해 옴니 채널 완성한다 △다양한 직원의 정성‧서비스 모아 고객 마음 따뜻하게 채운다 등의 의미가 담겼다.

또 브랜드 슬로건은 ‘지금까지 없던 가장 현명한 선택’으로, 쉽고(Simple) 현명한(Smart) 쇼핑으로 고객을 미소(Smile) 짓게 만드는 3S 유통혁신을 이어 가겠다는 의지 표명이다.

아울러 기존 브랜드 로고에서 밑줄은 뺀 것은 단절된 인상을 벗기 위해서다.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은 “늘 앞서 움직이는 고객의 현명한 선택을 돕기 위해 다시 한 번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며 “끊임없이 고객‧협력사‧직원의 생활 가치를 높이고 감동을 전달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04 아이컨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142-1117
  • 팩스 : 02-3142-11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병호
  • 명칭 : (주)일요경제신문사
  • 제호 : 일요경제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90
  • 등록일 : 2007-04-25
  • 발행일 : 2007-04-25
  • 발행·편집인 : 민병호
  • 전무이사 : 오영철
  • 편집국장 : 신관식
  • 광고국장 : 송재현
  • 자문변호사 : 법무법인 광교 이종업
  • 일요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일요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lyo37662@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