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김포 대곶에 외국인 ‘일요송금센터’ 개점
KEB하나은행, 김포 대곶에 외국인 ‘일요송금센터’ 개점
  • 손다영 기자
  • 승인 2018.11.05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점식 후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 전무(왼쪽에서 세번째)가 최영일 김포시 외국인주민지원센터장(오른쪽에서 네번째)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개점식 후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 전무(왼쪽에서 세번째)가 최영일 김포시 외국인주민지원센터장(오른쪽에서 네번째)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이 경기도 김포시 대곶면에 ‘일요송금센터’를 열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일요송금센터 개점은 김포 시내에서 1시간가량 떨어진 대곶면‧통진읍에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정 등의 금융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금융 편의를 확대하기 위한 것이다.

일요송금센터는 평일에는 열지 않고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오후 3시 운영되며, 외환 송금과 환전을 주로 담당한다. 일반 은행 업무도 병행한다.

명절 연휴와 겹치는 일요일에는 휴무다.

이에 하나은행은 △평일과 일요일 모두 문을 여는 일요영업점 16곳 △일요일에만 문을 여는 일요송금센터 3곳 등을 뒀다.

앞서 하나은행은 평일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을 위해 김포지점을 일요일에 운영해 온 바 있다.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 전무는 “하나금융의 핵심가치인 소비자와 휴매니티에 기반을 둬 향후 대한민국 외국인 손님 대상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