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설명회 개최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설명회 개최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4.0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 단계단계마다 내용과 일정을 투명하게 공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내달 17일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이하 ’기본계획 용역‘) 중간 보고회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국토부는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은 단계 단계마다 용역과정과 내용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충분한 의견수렴이 원칙인 만큼, 모든 이해관계자의 참여 및 의견 개진이 가능하도록 제주도 성산읍체육관에서 도민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중간보고회서는 연구책임자가 그간의 연구내용과 지역 추천 전문가 등이 참여한 자문회의 등에서 나온 자문의견을 통해 도출된 중간 결과를 설명할 계획이다. 

이번 중간보고회에서는 ▲제주 항공수요 검토 및 이에 따른 적정한 인프라 계획 ▲소음피해·환경훼손을 최소화 할 수 있는 활주로 배치 방안 ▲안전한 비행절차 수립과 성산읍 주변 공역 검토 사항 ▲공항 건설·운영에 따른 지역 상생 방안 등이 보고될 예정이다. 

용역진의 중간성과 발표 이후, 참여한 지역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 기본계획 용역에 충실히 검토 후 반영해 올해 6월 기본계획 용역이 마무리될 예정이다.

또 입지선정에 대한 지속적인 문제제기 사항도 기본계획 과정에서 충실히 검토하는 등 이견을 해소해가며, 용역 완료 이후에도 지역 의견수렴,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연내 기본계획을 고시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앞으로 모든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경청하고, 전단계를 지역에 공개하면서 절차적 정당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을 경주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