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황교안 직접 통화…"보수 통합 위한 대화하자" 공감
유승민·황교안 직접 통화…"보수 통합 위한 대화하자" 공감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11.08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승민 "보수재건 위한 대화 창구를 만들자고 얘기한 건 사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왼쪽)와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오른쪽). 유 의원은 당내 비당권파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을 이끌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전화통화를 통해 보수통합에 대한 의견을 나눈 것으로 8일 알려졌다.

유 의원은 현재 비당권파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을 이끌고 있다.

황 대표는 전날 오전 유 의원에게 전화를 걸어 "일단 우리가 실무협상팀을 출범시켰으니 그쪽도 협상팀을 만들자"며 "때가 되면 조만간 한번 만나자"고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황 대표가 한국당이 실무협상팀(홍철호·이양수 의원)을 만들었으며 이를 대화창구로 삼자고 제안한 것이다.

다만, 알려진 바에 의하면 유 의원과 황 대표가 보수재건 3대 원칙' 중 하나인 '(박 전 대통령)탄핵의 강을 건너자'는 데 대한 의견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으나 실제 이에 대한 의견이 오갔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유 의원은 보도자료를 내고 "황 대표와 전화통화를 했으며, 보수재건을 위한 대화 창구를 만들자고 얘기한 것은 사실"이라며 "통화는 공개하지 않기로 약속했다"고 밝혔다.

한편 황 대표와 유 의원이 통화를 통해서라도 직접 접촉한 것은 추석 연휴에 앞서 한 차례 인사를 나눈 지난 9월 이후 처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