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오전 10시부터 90분간 신년 기자회견
文 대통령, 오전 10시부터 90분간 신년 기자회견
  • 민다예 기자
  • 승인 2020.01.14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영빈관서 기자들과 문답…내외신 기자 200여 명 참석
검찰개혁·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진전 방안 등 밝힐 듯
문재인 대통령(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내외신 출입 기자들과 문답을 통해 새해 국정구상을 공개한다.

회견은 오전 10시부터 90분간 진행되며 TV로도 생중계된다. 회견장에는 청와대에 출입하는 내외신 기자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은 이번이 세 번째다. 올해는 지난 7일 신년사를 발표한 만큼 예년과 달리 별도 신년사 없이 3분 남짓 짧은 모두 발언 후 문답 형식으로 회견이 진행된다.

기자들과의 문답은 사전에 질문자를 정하지 않은 상태에서 정치·경제·사회·외교·안보 등의 분야에 걸쳐 문 대통령이 진행한다.

지난해 기자회견과 마찬가지로 질문을 원하는 기자가 손을 들면 문 대통령이 질문자를 지명하는 방식이다.

문 대통령은 회견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 임명 등을 통해 검찰개혁을 완수하겠다는 의지와 함께 민생 등 경제 분야에서 국민이 체감할 성과를 내겠다는 뜻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북미 비핵화 대화의 교착이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한반도 평화프로세스를 진전시킬 복안 등이 나올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