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농구, 월드컵 전 마지막 FIBA 랭킹 32위 유지
한국 남자농구, 월드컵 전 마지막 FIBA 랭킹 32위 유지
  • 박현우 기자
  • 승인 2019.02.27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자농구 대표팀 (사진=대한민국농구협회)
남자농구 대표팀 (사진=대한민국농구협회)

한국 남자농구가 27일 발표된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세계랭킹에서 순위 변동 없이 32위를 유지했다. 이는 아시아에서는 5위다.

오는 8월 중국에서 개막하는 FIBA 월드컵 전 마지막 세계랭킹인 이번 랭킹은 내달 열리는 조별리그 조 추첨의 기준이 된다.

이번 월드컵에선 개최국 중국과 세계랭킹 1~6위인 미국, 스페인, 프랑스, 세르비아, 아르헨티나, 리투아니아와 8위 그리스가 8개국이 톱 시드에 배정됐다.

세계랭킹 7위인 슬로베니아는 유럽 예선을 통과하지 못해 8위 그리스 배정받게 된 것이다.

월드컵 조 추첨은 내달 16일 중국 선전에서 진행되며, FIBA는 이번 세계랭킹과 지역을 고려한 자세한 조 추첨 방식을 곧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